뉴스

내가 생각 없이 도시락을 먹는 사이에

내가 생각 없이 도시락을 먹는 사이에

김유진 인턴, 하대석 기자

작성 2017.01.27 14:58 수정 2017.02.01 14: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스브스월드 #스브스훈훈 #스브스피플

일본의 미도리 씨는 아빠의 도시락이 부끄러웠습니다. 친구들의 예쁜 도시락에 비해 볼품없다고 느껴졌기 때문입니다. 3년 동안 열심히 요리했던 아빠는 마지막 날 그녀에게 최고의 도시락을 만들어줬습니다. 스브스뉴스가 부녀의 따뜻한 이야기를 들어봅니다. 

(기획 하대석, 김유진 인턴 / 그래픽 김태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