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기자 리스트

Reporter 기자
채희선 기자 사진
채희선 기자

사회부(사건·법조)와 경제부에 이어 정보과학부(방통위·미래부·통신·포털 등)에 왔습니다. 중간에 '3시 뉴스브리핑팀'에서도 재미있게 일했습니다. 깨지더라도 정직하게 말하고, 눈앞에 이익을 위해 꼼수 쓰지 않으려 노력합니다. 취재를 위해 때론 공격적이지만, 인간 관계에서는 상처를 주지 않으려 애씁니다. 주목받는 1등보다 함께가는 꼴찌를 좋아합니다.

채희선 기자의 최신 기사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