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옵타 '한국 8강 확률 14.41%→15.99%' 상향 조정

옵타 '한국 8강 확률 14.41%→15.99%' 상향 조정

이홍갑 기자

작성 2022.12.05 15: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옵타 한국 8강 확률 14.41%→15.99% 상향 조정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이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 진출을 확정한 직후인 3일, 데이터 전문 업체 옵타가 한국이 브라질을 제치고 8강에 올라갈 확률을 14.41%로 전망했습니다.

당시 16강 진출팀 가운데 아르헨티나와 만난 호주의 13.78%를 간신히 제쳐 15번째에 그쳤습니다.

그로부터 이틀이 지난 오늘(5일), 옵타는 한국의 8강 진출 확률을 15.99%로 상향 조정한 데이터를 발표했습니다.

최초 자료인 14.41%보다 1.58%포인트 향상됐으니 한국이 승리, 혹은 무승부 뒤 승부차기로 브라질을 제칠 확률이 약 11%는 올라간 셈입니다.

옵타의 계산에 따르면 한국의 4강 확률은 6.43%, 결승 진출 확률은 1.48%, 우승 확률은 0.38%입니다.

스포츠 데이터 스타트업 기업 스포츠비바스는 해외 도박사의 배당률 움직임을 분석해 한국의 8강 진출 확률이 12%에서 15.2%로 올랐다는 계산을 내놨습니다.

이 업체는 한국이 정규시간에 브라질에 승리할 확률이 7.3%, 연장전에서 승리할 확률이 1.8%, 승부차기에서 승리할 확률이 6.1%라고 밝혔습니다.

스포츠비바스 관계자는 "브라질은 알렉스 텔리스와 가브리에우 제주스를 부상으로 잃었고, 한국은 김민재의 복귀가 점쳐지면서 한국의 8강 진출 확률이 상승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한 이 업체는 크로아티아와 16강에서 만나는 일본의 다음 라운드 진출 확률이 40%라며 한일전이 8강전에서 성사될 가능성이 6%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