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공표 금지 전 마지막 여론조사…17개 광역단체장 판세?

공표 금지 전 마지막 여론조사…17개 광역단체장 판세?

화강윤 기자

작성 2022.05.26 20:06 수정 2022.05.30 08: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다음 달 1일 지방선거가 이제 엿새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SBS를 비롯한 지상파방송 3사가 여론조사를 했습니다. 여론조사 결과 공표 금지 전 마지막 조사입니다. 먼저 전국 17개 광역단체장 후보들의 지지도를 조사한 결과, 국민의힘이 9곳, 민주당은 4곳에서 각각 앞서고, 나머지 4곳은 접전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첫 소식, 화강윤 기자가 전하겠습니다.

<기자>

전국 17개 시도 유권자들에게 내일이 투표일이라면 광역단체장으로 누구를 뽑을지 물었습니다.

6·1 지방선거 지상파 3사 공동 여론조사 전국 응답

국민의힘 후보가 9곳, 민주당 후보가 4곳에서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나머지 4곳은 오차 범위 내에서 경합 중입니다.

6·1 지방선거 지상파 3사 공동 여론조사 서울 응답

먼저 여야 모두 승부처로 꼽는 수도권에서는 서울시장 후보 가운데 민주당 송영길 31.2%, 국민의힘 오세훈 53.6%로, 현 시장인 오세훈 후보가 앞섰습니다.

6·1 지방선거 지상파 3사 공동 여론조사 경기 응답

경기지사는 민주당 김동연 39.1, 국민의힘 김은혜 37.7%로 박빙 양상입니다.

민심의 풍향계, 중도층에서는 김동연 44.4%, 김은혜 35.6%로 김동연 후보가 우세했습니다.

인천시장 역시 민주당 박남춘 35.8%, 국민의힘 유정복 39.9%로 팽팽했습니다.

6·1 지방선거 지상파 3사 공동 여론조사 인천 응답 변화

지난주 조사에서는 유 후보가 오차 범위 밖에서 우세했지만, 격차가 줄었습니다.

당선 가능성에서는 유정복 46.2, 박남춘 31.5%이었습니다.

역시 격전지인 충청과 강원 상황을 살펴보겠습니다.

현 시장의 수성이냐 여당 후보의 탈환이냐를 놓고 대전과 세종 모두 접전이 벌어졌습니다.

대전시장은 민주당 허태정 40%, 국민의힘 이장우 36.1%, 세종시장은 민주당 이춘희 38.5%, 국민의힘 최민호 40.4%로 우열을 가리기 어려웠습니다.

6·1 지방선거 지상파 3사 공동 여론조사 충남 응답 변화

지난주 오차 범위 안에서 경합했던 충남지사는 민주당 양승조 34.7%, 국민의힘 김태흠 43.8%로 김 후보 우세로 돌아섰습니다.

충북지사는 민주당 노영민 30.7%, 국민의힘 김영환 43.4%, 강원지사는 민주당 이광재 34.0%, 국민의힘 김진태 44.9%로 국민의힘 후보가 앞서 나갔습니다.

6·1 지방선거 지상파 3사 공동 여론조사 영남 응답
6·1 지방선거 지상파 3사 공동 여론조사 호남제주 응답

보수 진영이 우세한 대구·경북과 부산 울산 경남 등 영남 지역에서는 국민의힘 후보들이, 반대로 민주당 지지세가 강한 광주·전남북과 제주에서는 민주당 후보들이 우세했습니다.

(CG : 조수인)
 
<조사 개요>

조사 의뢰 : SBS, KBS, MBC
조사 기관 : 입소스, 한국리서치, 코리아리서치
조사 일시 : 2022년 5월 23~25일
조사 대상 : 전국 17개 시도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1만 4,020명 (성·연령·지역 할당 후 무선 가상번호 추출)
조사 방법 : 무선 전화면접조사 (휴대전화 가상번호 100%)
응답률 : 각 시도별 14.9~27.9%
가중치 부여 방식 : 성별·연령별·지역별 가중값 부여(2022년 4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 기준)
표본 오차 : ±3.1~±3.5%p (95% 신뢰 수준)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또는 SBS뉴스 홈페이지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 여론조사 통계표 보기
▶ "윤 대통령 국정 운영 잘한다", "국정 안정 지지"가 과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