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대낮 만취운전 트럭, 행인 덮쳤다…1명 사망·1명 중상

대낮 만취운전 트럭, 행인 덮쳤다…1명 사망·1명 중상

KBC 김서영

작성 2022.05.26 07: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광주에서 대낮에 도심을 달리던 화물차가 인도로 돌진해 길을 가던 1명이 숨지고 1명이 크게 다쳤습니다. 화물차 운전자는 만취 상태였던 걸로 드러났습니다.

KBC 김서영 기자입니다.

<기자>

소형트럭 한 대가 심하게 비틀거리며 도로 위를 달립니다.

속력을 줄이지 못한 소형트럭이 그대로 인도 위 행인들을 덮칩니다.

[사고 목격자 : 무엇이 뻥 터지는 소리가 나요. 비틀비틀하고 오다가 이제 트럭이 거기다 받아 버린 거예요. 뻥 소리 나면서….]

인도를 덮친 사고 차량은 행인들을 치고 전신주를 들이받은 뒤 멈춰 섰습니다.

광주광역시 계림동의 한 도로에서 1톤 소형트럭이 행인 두 명을 치었습니다.

이 사고로 길 가던 40대 남성이 숨졌고, 60대 남성은 크게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20대의 차량 운전자는 사고 당시 면허취소 수준의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 관계자 : 1차로에서 2차로로 들어가면서 핸들을 좀 과대조작을 한 것 같아요. 그래서 인도 쪽으로 들어가버린 것 같아요. 차가 휘청거리면서. 인도에 자전거 타고 간 사람하고 보행자하고 충격했어요.]

경찰은 소형트럭 운전자를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치사상 혐의로 붙잡아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