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원희룡 "아파트 붕괴사고 재발 시 기업 망하고, 공무원 감옥 가야"

원희룡 "아파트 붕괴사고 재발 시 기업 망하고, 공무원 감옥 가야"

유수환 기자

작성 2022.04.29 16: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원희룡 "아파트 붕괴사고 재발 시 기업 망하고, 공무원 감옥 가야"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인 원희룡 대통령직인수위원회 기획위원장은 "광주 화정아이파크 붕괴와 같은 사고가 다시 일어난다면 기업은 망해야 하고 공무원은 감옥에 가야 한다"는 입장을 내놨습니다.

원 위원장은 광주 화정아이파크 붕괴사고 현장을 찾아 인근 주상복합 피해 상인, 아파트 입주 예정자 등을 위로하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22층과 26층 등 붕괴 아파트 내부를 둘러본 원 위원장은 시공사인 HDC현대산업개발의 현장 책임자로부터 철거범위 등 사고 후속 조치 계획도 보고 받았습니다.

붕괴사고 현장 방문을 마친 원 위원장은 국토안전관리원 호남지사로 이동해 담당 지방자치단체 등이 참여한 안전 강화 회의를 열었습니다.

원 위원장은 회의 모두발언에서 "시공사라든지 건설 관련 기관들이 깊이 있게 잘 진단해서 앞으로는 이런 일이 없도록 할 뿐만 아니라 시스템을 한 단계 변화시키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일해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그러면서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도 안전이라는 가치는 돈으로 계산할 수 없다며 인수위에 이번 사고를 특별 현안으로 강조, 주문하고 계신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