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대선토론] 이재명 "상습적 거짓말"…윤석열 "엉뚱한 답하고 내빼"

[대선토론] 이재명 "상습적 거짓말"…윤석열 "엉뚱한 답하고 내빼"

강민우 기자

작성 2022.02.21 21:43 수정 2022.02.21 22: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재명 민주당 대선 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오늘(21일) 저녁 8시부터 진행되고 있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주관 첫 TV 토론회에서 치열한 신경전을 벌였습니다.

이재명 후보는 윤석열 후보를 향해 "민주주의의 위기는 경제의 위기를 불러온다."라며, 포문을 열었습니다.

이 후보는 윤 후보의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추가 배치 주장에 대해 "불필요하게 배치 어디다 할 것인가. 다시 경제 혼란이 올 것"이라면서, "다시 경제 혼란이 올 것이고, 선제타격한다니까 한반도 리스크 올라가서 미국에서 전쟁 위협 걱정하지 않는가. 이게 경제를 망치는 일"이라고 꼬집었습니다.

윤 후보는 이에 대해, "저는 (이 후보가) 성남시장이나 경기지사하면서 하신 부정부패에 대해서 제대로 법 적용하는 것이야말로 민주주의고 경제 발전 기초라 생각한다"라고 맞받았습니다.

그러자, 이 후보는 "답을 하라. 다른 이야기 하지 말고. 엉뚱한 답을 한다"라고 비판했고, 이에 윤 후보는 "엉뚱한 답하고 내빼는 데에는 이 후보가 선수가 아닌가. 남이 안 한 이야기를…"라고 응수했습니다.

이 후보는 이에 대해 "무슨 이야기를 안 했는가. 그런 식으로 거짓말하지 말라. 상습적으로 거짓말하지 않는가"라고 반발했고, 윤 후보는 "국민이 아실 것"이라고 맞받았습니다.

오늘 토론회는 여야 대선 후보 4인이 맞붙은 3번째 TV 토론회이자,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주관으로 열린 첫 토론회입니다.

선관위 주관 법정토론은 오는 25일(금)과, 다음 달 2일(수)에 한 번씩 더 열립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