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눈을 의심했다"…자동차 전용도로에 뜬 '민폐 자전거'

"눈을 의심했다"…자동차 전용도로에 뜬 '민폐 자전거'

SBS 뉴스

작성 2021.12.07 17:24 수정 2021.12.07 17: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SNS를 통해 오늘(7일) 하루 관심사와 솔직한 반응을 알아보는 오! 클릭 시간입니다.

한 남성이 자동차 전용 도로인 서울 강변북로를 자전거로 질주하는 모습이 포착됐습니다.

오! 클릭 첫 번째 검색어는 '강변북로 달리는 자전거'입니다.

어제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된 영상입니다.

강변북로 한가운데 자전거 한 대가 달려갑니다.

빠르게 달리는 차들 사이에서 후미등이나 안전 장비도 없이 위험천만한 모습인데, 주변의 차들의 속도를 의식했는지 열심히 페달을 밟아보지만 역부족입니다.

이 자전거 때문에 뒤 차량은 속도를 내지 못하고 천천히 뒤따라가는데 다른 차선의 차들은 빠르게 달려 상당히 아찔해 보입니다.

강변북로는 화물차와 승합차 등 자동차의 통행만 허용되는 도로로, 자전거와 이륜차 등이 달리다 적발될 경우 30만 원 이하의 벌금이나 15일 이내 구류에 처하게 되는데요.

누리꾼들은 “민폐도 이런 민폐는 처음이다! 제 눈을 의심했어요.”, “자전거 탄 무법자! 혹시 목숨이 여러 개인가요?”라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화면출처 : 보배드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