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윤석열 "굉장히 만나고 싶다"…이준석 "만날 계획 없다"

윤석열 "굉장히 만나고 싶다"…이준석 "만날 계획 없다"

백운 기자

작성 2021.12.03 17: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이준석 대표와 갈등을 빚고 있는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가 이 대표를 굉장히 만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이 대표는 윤 후보 측에서 의제를 사전 조율하자고 했다면서, 그런 조건이 있다면 만날 계획이 없다고 답했습니다.

백운 기자입니다.

<기자>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는 오늘(3일) 공식 일정을 잡지 않은 채 긴급 선거대책위를 소집했습니다.

이준석 대표가 며칠째 지방에 머무르는 등 선거대책위원회가 파행 운영되는 것과 관련해 해결 방안을 논의했는데, 윤 후보는 회의 뒤 취재진과 만나 이준석 대표와 굉장히 만나고 싶다며, 오늘 제주도로 가 이 대표를 만나려고 했지만, 이 대표가 다른 지역으로 이동할 예정이라 가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윤석열/국민의힘 대선 후보 : 저에 대해서 좀 아쉬운 점이 있다면 언제든지 만나서….]

오늘 오후 제주에서 울산으로 이동한 이 대표는 앞서 취재진과 만나, 윤 후보 측이 만남을 제안하며 의제를 사전 조율하자고 했다며, "검열을 거치려는 의도라면 절대 만날 계획이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준석/국민의힘 대표 : 제가 누군가에게 그걸 왜 사전에 제출해서 검열을 받아야 하는가에 대한 강한 문제의식이 있습니다.]

이 대표는 윤석열 후보 측 핵심 관계자, 속칭 '윤핵관'이 상황을 악화시키고 있다고 재차 강조했습니다.

---

이 대표가 울산에서 김기현 원내대표와 만난 가운데, 윤 후보가 울산으로 내려가 오늘 저녁 '3자 회동'을 가질 가능성도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