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 대통령, 펜싱 사브르 남자 단체전 금메달에 "장하고 자랑스럽다"

문 대통령, 펜싱 사브르 남자 단체전 금메달에 "장하고 자랑스럽다"

강청완 기자 blue@sbs.co.kr

작성 2021.07.28 22:5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문재인 대통령이 도쿄올림픽 펜싱 사브르 남자단체전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김정환·구본길·김준호·오상욱 선수에게 축하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문 대통령은 SNS에 "장하고 자랑스럽다. 여름밤 더위를 식혔다"면서 "2012년 런던올림픽 단체전 금메달 이후 또 한 번 큰일을 해냈다. 대회 2연패의 쾌거"라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 남자 펜싱 단체전 금메달에 축하 메시지
문 대통령은 "세계 랭킹 1위 오상욱 선수는 어떤 어려움도 이겨낼 수 있다는 자신감을 우리에게 심어줬고, '확신보다는 간절함으로 뛰었다'고 말한 구본길 선수의 지극한 마음이 승리를 이끌어냈다"고 평가했습니다.
이어 "팀의 중심 역할을 다한 든든한 맏형 김정환 선수의 금빛 찌르기가 빛났고, 든든한 버팀목인 김준호 선수는 자신감 넘치는 기술로 멋진 활약을 펼쳤다"며 선수들은 물론 코치진에게 축하와 감사의 인사를 보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