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안철수 "윤석열 지켜달라…법치 수호 정당한 투쟁"

안철수 "윤석열 지켜달라…법치 수호 정당한 투쟁"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1.03.04 10: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안철수 "윤석열 지켜달라…법치 수호 정당한 투쟁"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오늘(4일) "온갖 위협 속에서 당당하게 싸우고 있는 윤석열 검찰총장을 지켜 달라"고 말했습니다.

안 대표는 오늘 최고위원회의에서 중대범죄수사청(중수청) 설치 등 여권의 이른바 '검수완박'(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 추진에 반대한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안 대표는 "윤석열 지키기는 민주와 법치 수호를 위한 정당한 투쟁"이라며 "대통령에게 마지막 남은 양심이라도 있다면 대한민국 사법 체계를 산산조각 낼 중수청 설치를 당장 중단하기를 바란다"고 했습니다.

안 대표는 열린민주당 김진애 의원의 사퇴로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이 의원직을 승계하게 된 데 대해 "영혼까지 끌어모아 부동산 투기했던 전 청와대 대변인이 국회의원이 돼 금의환향할 판"이라며 "윗물이 이렇게 썩었으니 진동하는 썩은 냄새에 아랫물(한국토지공사)이 성할 리 없다"고 비판했습니다.

그는 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로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선출된 데 대해 "진심으로 축하의 말씀 드린다"며 "조만간 만나 건설적인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하기를 희망한다"고 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