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안재욱, 51세에 얻은 둘째 아들…"건강한 단감이"

안재욱, 51세에 얻은 둘째 아들…"건강한 단감이"

SBS 뉴스

작성 2021.03.02 14:16 수정 2021.03.02 14:3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안재욱, 51세에 얻은 둘째 아들…"건강한 단감이"
배우 안재욱이 51세에 얻은 둘째 아들을 공개했다.

안재욱은 2일 SNS에서 갓 태어난 아들을 안고 찍은 사진을 올리면서 "드디어 수현이 남동생 단감이 건강하게 태어났어요"라면서 "현주도 잘 참고 잘 해냈고요. 하늘에 감사드리고 예쁘게 잘 키우겠습니다."라면서 아내의 출산 소식을 알렸다.

이날 안재욱의 아내이자 뮤지컬 배우 최현주는 건강하게 아들을 출산했다. 이로써 안재욱과 최현주는 2016년 얻은 첫째 딸 수현에 이어 둘째 아들까지 가족의 울타리를 이뤘다.

올해 1971년생인 안재욱은 11세 연하의 최현주와 열애 1년 만인 2015년 결혼했다.

(SBS연예뉴스 강경윤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