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귀멸의 칼날' 개봉 첫날 디즈니 이겼다…7만 관객 돌파

'귀멸의 칼날' 개봉 첫날 디즈니 이겼다…7만 관객 돌파

SBS 뉴스

작성 2021.01.29 14: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일본에서 역대 흥행 1위에 오른 애니메이션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 편'이 국내에서도 돌풍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귀멸의 칼날'은 그제(27일) 개봉 첫날 6만 6천 명의 관객을 모았습니다.

디즈니 픽사 애니메이션 '소울'을 제치고 단숨에 박스오피스 1위에 올라섰는데요, 개봉 전 열렸던 유료 시사회 관객까지 합치면 누적 관객 수는 7만 6천 명입니다.

'귀멸의 칼날'은 뱀파이어와 좀비 같은 괴기물 설정과 사무라이 활극을 결합했다고 볼 수 있는데요, 1억 2천만 부 넘게 팔린 만화가 원작입니다.

일본에서는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을 제치고 역대 흥행 1위를 기록한 작품이라 한국에서 어떤 흥행성적을 낼지 관심이 컸다고 합니다.

일본 공영방송 NHK는 한일관계가 최악인데도 불구하고 한국에서 이례적으로 인기가 높다고 보도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