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음주 카풀'의 결말…운전자 · 동승자 음주운전 적발

'음주 카풀'의 결말…운전자 · 동승자 음주운전 적발

이강 기자 leekang@sbs.co.kr

작성 2021.01.23 11:22 수정 2021.01.23 11:3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음주 카풀의 결말…운전자 · 동승자 음주운전 적발
술을 마신 뒤 추돌사고를 낸 운전자는 물론 사고 처리 과정에서 차를 운전한 동승자도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부산 사상경찰서에 따르면 어제(22일) 밤 8시 50분쯤 부산 사상구 백양대로 편도 3차선 도로에서 40대 A 씨가 몰던 G80 승용차가 유턴 대기 중인 QM3 승용차를 들이받았습니다.

추돌사고가 나자 G80에 탄 동승자 50대 B 씨가 피해 차량 운전자에게 "차를 옮겨서 얘기하자"며 4㎞가량을 운전해 함께 북구 구포동 한 교회까지 갔습니다.

그 사이 피해자 신고로 출동한 경찰이 A, B 씨 혈중 알코올 농도를 측정해 보니 각각 면허취소(0.08%)와 면허정지(0.05%) 이상의 수치가 나왔습니다.

경찰은 이들을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하는 한편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