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미나리' 윤여정, 美 선셋 필름 서클 어워즈 수상 쾌거

'미나리' 윤여정, 美 선셋 필름 서클 어워즈 수상 쾌거

SBS 뉴스

작성 2020.12.03 14: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배우 윤여정 씨가 미국 선셋 필름 서클 어워즈에서 영화 '미나리'로 여우조연상을 수상했습니다.

'선셋 필름 서클 어워즈'는 할리우드 저널리스트들이 중심이 돼서 새롭게 창설한 시상식인데요, 윤여정 씨는 '맹크'의 아만다 사이프리드와 '더 파더'의 올리비아 콜맨, '힐빌리의 노래'의 에이미 아담스 등의 경쟁자들을 제치고 상을 받았습니다.

미국 독립영화 시상식인 고섬 어워드의 최우수연기상 부문 후보에도 오른 만큼 추가 수상 가능성도 높아졌습니다.

지난달 할리우드 리포터는 윤여정 씨를 포함한 '미나리'의 배우들이 내년 아카데미 시상식 연기상 후보에 오를 거라고 예상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