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힘찬 "음주 사고, 부끄러운 사건…자숙하며 반성하겠다" 사과

힘찬 "음주 사고, 부끄러운 사건…자숙하며 반성하겠다" 사과

SBS 뉴스

작성 2020.10.28 08:08 수정 2020.10.28 08: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힘찬 "음주 사고, 부끄러운 사건…자숙하며 반성하겠다" 사과
그룹 B.A.P 출신 가수 힘찬이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일으킨 것에 대해 사과하며 자숙하겠다고 밝혔다.

힘찬은 27일 입장문을 발표하며 "팬 여러분들께 좋지 않은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 진심으로 머리숙여 사죄의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음주 사고로 사회적 물의를 빚은 점 다시 한 번 깊이 사과드리며, 부적절하고 부끄러운 사건으로 대중들에게 깊은 실망을 안겨드린 점에 대해서도 뼛속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사과했다.

그러면서 "추후 필요한 조사가 있을 경우 성실히 경찰조사에 임할 예정"이라며 "금일 이후 자숙하고 반성하는 모습으로 삶을 살겠다"고 전했다.

앞서 힘찬은 지난 26일 오후 11시 30분쯤 서울 강남구 청담동 학동사거리 근처에서 술을 마신 후 운전하다 가드레일을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당시 힘찬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으로 알려졌다.

힘찬은 지난해 7월 20대 여성 A 씨를 강제추행한 혐의로 법정 공방을 벌이는 가운데 지난 25일 가수로 컴백해 논란을 일으켰다. 이런 분위기에 이번 음주운전 사건까지 더해지며 대중은 그에게 큰 실망감을 보이고 있다.

다음은 힘찬 사과문 전문.

안녕하세요 힘찬 입니다.

먼저 팬 여러분들께 좋지 않은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 진심으로 머리숙여 사죄의 말씀드립니다.

어제 발생한 음주 사고로 사회적 물의를 빚은 점 다시 한 번 깊이 사과드리며, 부적절하고 부끄러운 사건으로 대중들에게 깊은 실망을 안겨드린 점에 대해서도 뼛속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음주운전에 대해 깊게 뉘우치고 반성하고 있으며, 추후 필요한 조사가 있을 경우 성실히 경찰 조사에 임할 예정입니다. 또한, 금일 이후 자숙하고 반성하는 모습으로 삶을 살겠습니다.

항상 응원해주시고 아껴주신 팬 여러분들께 걱정과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사죄드리며, 음주운전은 사회적으로 절대 행하여서는 안 되는 행동이며 이 부분에 대한 책임을 면할 수 없는 행동입니다. 이에 다시 한 번 불미스러운 일로 많은 분에게 심려를 끼친 점 고개 숙여 진심으로 사죄드립니다.

죄송합니다.

(SBS 연예뉴스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