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어린 XX가" 욕설에 의사봉 던지고…진짜 애들도 이렇게는 안 합니다

"어린 XX가" 욕설에 의사봉 던지고…진짜 애들도 이렇게는 안 합니다

정형택 기자 goodi@sbs.co.kr

작성 2020.10.24 19:0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국정감사에서 또다시 볼썽사나운 일이 벌어졌습니다. 어제(23일) 열린 국회 과방위 국정감사에서 국민의힘 박성중 의원과 더불어민주당 소속 이원욱 위원장이 서로에게 고성으로 반말과 욕설을 주고받았습니다. 흥분한 이 위원장은 의석을 벗어나 박 의원 자리 바로 앞까지 다가갔고, 이에 박 의원은 "한 대 쳐볼까"라며 팔을 올리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격한 감정 싸움 끝에 이 위원장이 정회를 선포했는데, 그 과정에서 의사봉이 바닥에 내동댕이쳐졌습니다. 보는 국민의 눈살을 찌푸리게 만들었던 당시의 모습을 비디오머그에서 영상으로 준비했습니다.

(글·구성 : 정형택 편집 : 김인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