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짙은 안개에 차 15대 연이어 추돌…17명 병원 이송

짙은 안개에 차 15대 연이어 추돌…17명 병원 이송

강민우 기자 khanporter@sbs.co.kr

작성 2020.10.20 12: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오늘(20일) 새벽 서해안고속도로에서 차량 15대가 연이어 부딪혀 17명이 다쳤습니다. 짙은 안개 때문에 앞서 가던 사고를 보지 못한 게 사고 원인으로 추정되는데요, 사고 수습 때문에 출근길 교통도 큰 혼잡을 빚었습니다.

강민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오늘 새벽 5시 50분쯤 서해안고속도로 목포 방향 서해대교 근처에서 차량 15대가 연달아 부딪히는 사고가 났습니다.

짙은 안개에 서해안고속도로 15대 연쇄 추돌 사고
처음 사고는 25톤 화물차 2대가 부딪히면서 시작됐는데, 뒤따르던 차량이 서행하다 급정거하면서 9대가 부딪히며 2차 사고가 났고 그 뒤에서 또 다른 차량 4대가 연달아 추돌하는 3차 사고가 나면서 총 15대가 부딪힌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습니다.

이 사고로 차량 운전자 17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다행히 이 중 크게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출근길에 일어난 연쇄 추돌사고였던 데다가 화물차에 실려 있던 석재가 일부 쏟아져 내려 사고 수습에 많은 시간이 소요됐습니다.

약 4시간 동안 서해대교에서 서평택 나들목까지 극심한 정체가 이어졌습니다.

경찰은 오늘 새벽 사고 지점에 안개가 짙게 껴 가시거리가 40에서 70m에 불과했던 점을 들어 앞서 발생한 사고를 미처 보지 못해 연이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경찰은 사고 운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