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추석 연휴 마지막 날 전국 곳곳에 비…오후부터 찬 바람

추석 연휴 마지막 날 전국 곳곳에 비…오후부터 찬 바람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0.10.03 16:3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추석 연휴 마지막 날 전국 곳곳에 비…오후부터 찬 바람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내일(4일)에는 전국 곳곳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기상청은 내일 충청 남부와 남부지방은 새벽부터 아침 사이, 경북 북부와 강원 영서 북부는 오후 한때, 제주는 오후에서 밤사이 비가 올 예정이라고 오늘 예보했습니다.

예상 강수량은 충청 남부, 남부지방, 경기 북부, 강원 영서 북부, 제주도 5∼20㎜입니다.

아침 기온은 10∼20도, 낮 기온은 20∼24도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0도 내외로 크겠습니다.

특히 오후부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들어오면서 5일 아침 기온은 중부 내륙을 중심으로 10도 이하의 분포를 보이고 바람도 강하게 불 전망입니다.

서해상, 동해 먼바다와 제주도 남쪽 먼바다는 오후부터 바람이 시속 30∼65㎞로 차차 매우 강하게 불겠습니다.

물결도 1.5∼4.0m로 매우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과 귀경길 해상교통을 이용하는 사람은 안전에 각별히 유의해달라고 기상청은 강조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