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 총리, '총리실 직원 양성 판정'에 코로나19 검사

정 총리, '총리실 직원 양성 판정'에 코로나19 검사

김아영 기자 nina@sbs.co.kr

작성 2020.09.22 13:13 수정 2020.09.22 13: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정 총리, 총리실 직원 양성 판정에 코로나19 검사
정세균 국무총리가 총리실 근무자의 양성 판정에 따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고 총리실이 밝혔습니다.

총리실은 정 총리의 오늘(22일) 오후 일정이 취소됐다면서 총리실 근무자가 오늘 오전 10시 20분쯤 코로나19 양성 통보를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총리가 밀접 접촉자는 아니지만 선제적으로 오후 일정을 취소하고 검사를 받았다고 총리실은 설명했습니다.

정 총리는 종로구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한 뒤 서울 종로구의 공관으로 돌아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