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브스타] 모두를 울린 유세윤 어머니의 생일 선물…"엄마가 미안하다"

[스브스타] 모두를 울린 유세윤 어머니의 생일 선물…"엄마가 미안하다"

지나윤 에디터

작성 2020.09.16 16: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모두를 울린 유세윤 어머니의 생일 선물…"엄마가 미안하다"
개그맨 유세윤이 공개한 특별한 생일 선물이 많은 이들을 뭉클하게 하고 있습니다.

지난 13일 유세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머니에게 받은 생일 선물을 공개했습니다. 사진에는 어머니의 정성이 담긴 손편지가 있었는데요, 어머니는 "(너가) 태어난 지 어느덧 40년이 된 지금, 너와의 추억을 한해 한해 더듬어 보려 한다"며 유세윤이 태어나는 순간부터 현재까지 함께 했던 기억들을 빼곡히 편지에 담았습니다.

특히 유세윤의 어머니는 모든 순간을 회상하며 "미안하다"는 말을 반복해 뭉클함을 더했는데요, 어머니는 "4살, 엄마가 직장에 다녀 하루 종일 놀아주지 못한 거 미안하다", "6살, 목욕탕 없는 허름한 집에 살게 돼 바가지로 물을 퍼가며 씻게 해 미안하다" 등 세세한 기억을 떠올리며 사과를 전했습니다.


유세윤 어머니는 제대한 아들이 매연 가득한 길거리에서 주차 관리를 하는 모습을 보며 숨어서 울었다고 고백하기도 했는데요, 이어 "개그맨 시험에 합격했을 때 온 세상 천지에 '내 아들이 유세윤이다' 떠들고 다닌 것 미안하다"고 털어놓아 웃음을 안기기도 했습니다.

마지막으로 그는 "이제 엄마는 기억력도, 판단력도, 인내력도 점점 옅어져 가고 있다. 내가 못나서가 아니라 늙어감이니 외면하고 무시해달라"면서 "네 살아온 세월보다 더 많이 남은 너의 시간을 후회 없이 가득 채워나가길 바란다"고 아들의 행복을 기원했습니다.


유세윤 어머니의 정성 어린 편지에 누리꾼들은 물론 배우 이시언·가수 별·소유 등 동료 연예인들도 "멋지십니다", "잊을 수 없는 선물이네요", "저도 어머님 같은 엄마가 되고 싶네요, 배우고 갑니다" 등의 댓글을 남겼습니다.

(사진=유세윤 인스타그램)

(SBS 스브스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