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가슴 속 불덩어리가…" 김재우, 아이 잃은 부모와 나눈 아픔

"가슴 속 불덩어리가…" 김재우, 아이 잃은 부모와 나눈 아픔

SBS 뉴스

작성 2020.08.04 08:11 수정 2020.08.04 08: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미지
개그맨 김재우가 아이를 잃은 부모들에게 위로의 말을 건넸다.

3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김재우, 조유리 부부가 처음으로 세상을 떠난 아이 '율이'에 대한 이야기를 고백해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두 사람은 결혼 5년 만에 아이를 낳았으나 2주 만에 하늘나라로 보냈다.

김재우는 SNS에서 늘 밝은 모습으로 190만 팔로우들의 사랑을 받았다. 특히 조유리와의 결혼생활을 유쾌하게 소개한 '남자의 길' 시리즈는 많은 부부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그러나 재작년 아내의 출산을 앞두고 SNS를 돌연 중단해 많은 이들의 걱정을 샀다. 이후 5개월 만에 SNS를 재개한 김재우는 아이가 세상의 떠났다는 사실을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는 당시의 상황을 상세하게 전하며 다시 한번 눈물을 흘렸다.

이미지
방송 직후 김재우는 자신의 SNS에 "저희와 같은 일을 겪으신 혹은 겪고 계신 분들께..."로 시작하는 글을 올렸다.

이어 "여러분들의 가슴 속 불덩어리가 꺼지는 날은 분명 올 거에요. 저희 역시 아직이지만 한발 한발 용감하게 나아가고 있는 중입니다. 힘들 때 가장 많이 보게 되는 건 배우자의 얼굴입니다. 그 사람을 위해서 부디 많이 웃어주세요. 시간이 지나 저희의 마음도 여러분의 마음도 괜찮아지는 날이 오면 그땐 우리 서로의 등을 두드려주며 칭찬해주자고요. 지금까지 아주 잘해왔다고 그리고 이미 세상에서 가장 멋진 엄마아빠라고."라는 말로 아이를 먼저 하늘나라로 보낸 세상의 모든 부모들과 아픔을 나누고 위로의 말을 건넸다.

김재우, 조유리 부부의 사연을 방송으로 본 팬들은 "힘내세요 항상 응원합니다", "어려운 일을 겪으신 만큼 더 사랑하고 행복하시길 기원합니다", "재우님도, 유리님도 좋은 아빠 엄마입니다", "사랑으로 이겨내신 두 분 응원합니다" 등의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  

(SBS funE 김지혜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