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1년째 달달한 동거 중"…미초바♥빈지노 첫만남 들어보니

SBS 뉴스

작성 2020.07.11 08: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미지
5년째 래퍼 빈지노와 열애 중인 독일 출신 모델 겸 포토그래퍼 스테파니 미초바가 첫 만남을 고백한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tvN '온앤오프'에 전격 출연한 스테파니 미초바는 어디서도 공개한 적 없는 남자친구 빈지노와의 로맨틱한 라이프 생활을 공개한다.

미초바와 빈지노는 1년째 함께 생활을 하고 있다. 두 사람은 함께 아침 식사를 준비해 나란히 밥을 먹고, 다정하게 미초바의 한국어 공부를 함께해 이를 지켜보는 출연자들의 부러움과 탄식을 유발한다.

특히 두 사람은 달달한 굿모닝 키스 등 시도 때도 없이 훈훈한 애정행각을 이어가고, 빈지노는 미초바를 응원하기 위해 스튜디오 녹화 현장까지 직접 찾아오기까지 해 출연자들의 부러움을 샀다는 후문이다.

또한 빈지노의 군 전역을 기다리며 '외국인 꽃신 1호'란 호칭을 얻은 미초바는 빈지노와의 5년째 변함없는 사랑을 이어가고 있다고 밝힌다.

"누가 먼저 고백했냐"는 질문에 미초바는 본인이 먼저 빈지노에게 고백을 했다고 밝히는 것. 미초바는 "고백하기 전에 빈지노도 나를 좋아한다는 예감이 있었다"며 당시 상황을 구체적으로 전해 더욱 설렘을 유발한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빈지노도 미초바를 향해 미소를 지어 보여 스튜디오 전체가 설레는 핑크빛 분위기로 물들었다는 제작진의 전언이다. 이밖에도 미초바는 한국에서 10년간 활동해온 모델로서의 프로페셔널한 모습까지 공개할 예정이다.

 

(SBS funE 강경윤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