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콘돔' 사용법을 굳이"…학부모 항의로 고교 성교육 취소

조도혜 에디터

작성 2020.07.06 14:4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Pick] "콘돔 사용법을 굳이"…학부모 항의로 고교 성교육 취소
한 고등학교에서 성교육 수업 준비물로 '콘돔'을 준비하라고 했다가 학부모 항의로 관련 수업이 취소됐습니다.

오늘(6일) 전남 담양의 모 고등학교에 따르면 30대 교사 A 씨가 지난주 1학년 기술·가정 수업 시간에 '임신과 출산' 단원 설명을 위해 학생들에게 콘돔을 준비하도록 했습니다.

그러면서 A 교사 본인은 바나나를 준비해 다음 수업 시간에 '콘돔 끼우기 시연'을 하겠다고 알렸습니다. 이 학교는 남녀 공학으로 남녀가 같은 반에서 수업을 듣습니다.

하지만 이 사실을 전해 들은 몇몇 학부모들은 교장과 해당 교사에게 전화를 걸어 항의했고, 결국 교사는 관련 수업을 취소했습니다.

교장은 "콘돔과 바나나까지 준비하면서 자세하게 성교육을 시키는 것이 오히려 성폭행을 부추길 수 있다는 학부모의 항의를 받았다"며 "해당 교사는 자세하게 성교육을 하는 것이 교육적 효과가 있을 것으로 판단했다가 학부모 지적을 수긍해 수업을 취소한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 덧붙여 해당 교사에게는 주의를 주겠다고 말했습니다.

소식이 알려지자 누리꾼들은 "애들은 이미 다 안다. 정식으로 피임 잘 가르치는 게 맞다", "고등학생한테 별님이 아기를 바구니에 담아 보내주는 거라 그럴 거냐", "이래서 10대 출산율이 안 줄어드는 것"이라는 등 대부분 학부모의 항의를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