곱창밴드가 5만 9천 원?…강민경, 온라인 쇼핑몰 논란

SBS 뉴스

작성 2020.06.30 14: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다비치의 멤버 강민경 씨가 만든 온라인 쇼핑몰이 유명세와 함께 가격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강민경 씨는 개인 브랜드를 론칭하고 옷 외에도 다양한 아티스트와 협업해 도자기 등 다양한 제품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쇼핑몰이 열리자마자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오르는 등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는데요, 한쪽에선 가격 논란도 벌어졌습니다.

곱창밴드라 불리는 헤어 액세서리가 5만 9천 원에 달해 일부 누리꾼들로부터 유명세를 이용해 너무 고가로 파는 것 아니냐는 지적을 받은 것인데요, 이에 대해 쇼핑몰 측은 100% 실크로, 까다로운 공정이 필요하다고 설명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