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세대 프로레슬러 천규덕 별세…"子 천호진, 빈소지켜"

SBS 뉴스

작성 2020.06.02 22: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1세대 프로레슬러 천규덕 별세…"子 천호진, 빈소지켜"
1세대 프로레슬러로 사랑받은 천규덕이 지병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88세.

천규덕의 장남이자 탤런트인 천호진의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 측은 "천호진은 현재 가족들과 함께 빈소를 지키고 있다"고 전했다. 발인은 오는 4일이다."라고 전했다.
이미지천규덕은 '박치기왕' 김일, '비호' 장영철 씨 등과 함께 1960∼1970년대 대한민국 프로레슬링 황금기를 이끌었던 인물이다. '당수촙의 대가'로 유명했던 선수다.

천호진은 KBS2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 출연 중이다. 제작진은 "천호진 배우 관련 촬영 분량이 2주 정도 여유가 있다. 부친상으로 일정을 다음 주로 미뤘다. 촬영에는 지장이 없는 상황이다"라고 설명했다.

고인의 빈소는 나은병원장례식장 특2분향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4일 오전 5시 30분, 장지는 서울 국립현충원이다.

(SBS funE 김지혜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