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서울 한낮 29도' 주말 초여름 더위…오존 주의

SBS 뉴스

작성 2020.05.29 17: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29일) 서울의 낮 기온이 27.6도까지 오르면서 올 들어 가장 높은 기온을 보였습니다.

한편 영서와 일부 경북 북부 지역에는 현재 요란한 소나기구름이 발달해 있는데요, 이들 지역은 오늘 밤까지 벼락을 동반한 소나기가 지나겠고 일부 우박이 떨어질 가능성도 있습니다.

주의하셔야겠습니다.

다가오는 주말에는 초여름 날씨를 보이겠습니다.

내일 서울의 한낮 기온이 29도선까지 오르겠고 일부 내륙지역은 30도까지 올라가는 곳도 있겠습니다.

제주 지역은 내일 밤부터 모레 새벽 사이에 비가 조금 내릴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내일 오전에는 대기가 정체되면서 중서부 지역을 중심으로 미세먼지가 쌓이겠습니다.

낮에는 볕이 강하게 내리쬐면서 곳곳으로 오존 농도가 높아지는 곳이 꽤 많겠습니다.

기온은 오늘보다 높겠습니다.

서울의 아침 최저 기온은 17도, 대구 16도로 출발하겠고요, 한낮 기온도 오늘보다 3도 정도 올라서 서울은 29도, 대구는 28도선까지 오르겠습니다.

다음 주 초반에는 수도권과 영서를 중심으로 비 예보가 있습니다.

(이여진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