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밤' 전광렬, '짤' 배우 소감 "진지한 연기 재해석, 만든 분에게 감사"

SBS 뉴스

작성 2020.05.27 22:2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한밤 전광렬, 짤 배우 소감 "진지한 연기 재해석, 만든 분에게 감사"
전광렬이 '짤' 배우 된 소감을 밝혔다.

27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이하 '한밤')에서는 옛 드라마 열풍과 전설의 '짤' 배우 전광렬의 소감이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전광렬은 근황에 대해 "사극을 하고 있다. 흥선대원군 역할을 맡았다"라고 전했다.

이어 전광렬은 본인 모습이 담긴 짤을 보며 웃음을 터트렸다.

전광렬은 "저는 솔직히 당황했다. 연기를 진지하게 했는데 짤로 재해석되면서 다른 방향으로 갔다. 황당했는데 자꾸 보니까 저 자신이 재미났다. 짤을 만든 분에게 감사를 해야 되지 않나"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짤 배우가 한마디 하겠다. 많은 분들 웃음을 선사할 수 있다면 행복하다"라고 덧붙였다.

하재근 대중문화평론가는 '짤' 열풍을 두고 "텍스트의 시대에서 이미지의 시대로 넘어간 거다. 사람들이 복잡한 걸 원하지 않고 한순간에 보고 느끼려고 한다. 스마트폰을 통해 잠깐 감상을 하다 보니까 짧게 볼 수 있는 '짤'의 영향력이 커졌다"라고 설명했다.

옛 드라마 열풍에 대해서는 "과거 드라마는 스타일적으로 요즘 익숙한 이미지가 아니니까 옛날 방식을 봤을 때 요즘 사람들은 '이상하다', '웃긴다' 이렇게 볼 수 있다"라고 내다봤다.

(SBS funE 김지수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