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타고 중국·인도·터키까지? 의문의 표지판 정체

정연 기자 cykite@sbs.co.kr

작성 2020.05.20 16: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터키까지 간다는 이 도로 표지판의 정체 이미지 크게보기
경부고속도로에서 볼 수 있는
의문의 도로 표지판

세계 각국의 이름이 적혀있는데, 
대체 정체가 뭘까요? 이미지 크게보기
자, 이 도로 표지판의 정체는 
아시아 국가들의 도로망, 
‘아시안 하이웨이’의 표지판입니다 이미지 크게보기
아시안 하이웨이 계획에 따르면
우리나라 경부고속도로는 
중국, 베트남, 캄보디아, 인도, 터키로 이어지고 ,

동해안 7번 국도는 
러시아, 중국, 카자흐스탄을 거쳐 유럽까지 이어집니다 이미지 크게보기
유라시아 대륙 접근성이 용이해져 운송 비용이 절감되고,
미개발 지역에 우리 기업이 진출하는 등 각종 경제적 이득이 기대된다 
-김진환 교수 / 통일 교육원-

총 55개 노선, 아시아 32개국을 지나
유럽까지 나아가는 거대한 도로망인
‘아시안 하이웨이’ 이미지 크게보기
그런데, 여기엔 반드시 해결해야 하는 
‘과제’가 하나 있습니다.
바로, 북한입니다.
우리와 북한의 도로가 연결돼야 
아시안 하이웨이가 완벽한 형태로 
개통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미지 크게보기
“섬이나 다를 바 없는 우리나라 상황에서 
북한과의 경제 협력은 선택이라기보다 필수적 과제가 되고 있다”
-김진환 교수 / 통일 교육원-

이런 시선에서 바라보면,
북한은 우리와  떼려야 뗄 수 없는
‘경제적 파트너’기도 하죠. 이미지 크게보기
따라서 통일교육원 같은 정부 기관들은  
북한에 대해 보다 다양한 시각과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데요. 이미지 크게보기
최근에는 통일 교육 주간을 맞아
대학생이나 성인들도 
북한, 나아가 통일에 대한 다양한 자료를 습득할 수 있는
온라인 사이트를 오픈하기도 했습니다 이미지 크게보기
북한, 그리고 그 너머의 국가들과도
연결될 수 있다는 믿음이 담긴 아시안 하이웨이

이 도로를 따라 달릴 그 날을 생각하며 
우리와 북한, 나아가 세계에 대한 시선을
넓혀보면 어떨까요? 이미지 크게보기



경부 고속도로 상행선 분당-판교 진출로 2km 전방에는 정체를 알 수 없는 표지판이 하나 있습니다. 바로 '아시안 하이웨이'가 적힌 표지판입니다.

이 표지판에는 우리나라 고속도로임에도 불구하고 터키, 중국 등 세계 각국의 이름이 적혀있죠. 대체 아시안 하이웨이가 뭐길래, 그 머나먼 곳까지 차를 타고 갈 수 있다고 하는 걸까요?

아시아와 유럽을 하나로 잇는 거대 도로망, '아시안 하이웨이' 프로젝트를 스브스뉴스가 알아봤습니다.

책임프로듀서 하현종 / 프로듀서 정연 / 연출 박경흠 / 편집 배효영 / 촬영 정훈 / CG 김태화 / 내레이션 장정민 / 담당인턴 부유경 / 제작지원 통일부 통일교육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