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4.15 총선일에 출생연도 상관없이 마스크 살 수 있다

4.15 총선일에 출생연도 상관없이 마스크 살 수 있다

이기성 기자 keatslee@sbs.co.kr

작성 2020.04.13 13: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4.15 총선일에 출생연도 상관없이 마스크 살 수 있다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연합뉴스)국회의원 선거가 치러지는 4월 15일에는 주말처럼 마스크 5부제에 따른 출생연도 끝자리와 관계없이 전국 약국에서 공적 마스크를 살 수 있습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4.15 총선 당일에는 국민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투표에 참여할 수 있게 토·일요일처럼 출생연도 끝자리와 상관없이 구매할 수 있게 할 계획이라고 13일 밝혔습니다.

다만 마스크 5부제에 따라 주 1회, 1인 2장씩의 중복구매 제한은 그대로 유지됩니다.

이를 위해 선거 전날인 14일에 마스크를 약국별로 100장씩(서울·인천·경기 500장, 대구·경북·전남·전북 350장, 그 외 지역 450장)을 추가로 공급하고, 선거 당일인 15에는 공급량을 2배로 늘릴 예정입니다.

정부는 13일 공적 판매처를 통해 총 1천18만4천장의 마스크를 공급합니다.

구매 장소는 전국의 약국과 농협하나로마트(서울·경기 제외), 우체국(대구·청도 및 읍면소재) 등입니다.

출생연도에 따른 5부제로 '월요일'인 이날은 출생연도 끝자리가 1 또는 6인 사람이 살 수 있습니다.

모든 공적판매처에서 중복구매를 확인하기에 한 사람당 일주일에 2장씩만 구매할 수 있습니다.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