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오세훈, 습격당할 뻔…흉기 든 50대 남성 현장서 체포

신정은 기자 silver@sbs.co.kr

작성 2020.04.09 14:3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4·15 총선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오세훈 후보(서울 광진을)의 유세 현장에서 흉기를 들고 접근해 난동을 부린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9일 오전 오 후보의 유세 차량에 소리를 지르며 식칼을 들고 다가간 남성을 현장에서 체포해 조사 중입니다.

경찰에 따르면 이 남성은 이날 오전 11시 10분쯤 미리 준비한 흉기를 들고 광진구 자양동에서 차량 선거운동을 벌이던 오 후보를 향해 접근했으나 현장에 있던 경찰관 3명에 의해 곧바로 제지됐습니다.

유세 현장에는 오 후보와 선거운동원들이 있었으나 부상을 당한 사람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이 남성에게 선거운동 방해 목적이 있었는지 등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오 후보 측은 보도자료를 내고 "후보에게는 피해가 없었다"며 "불미스러운 상황이 생겼지만 현장 조치가 잘 돼 선거운동을 바로 재개했다"고 밝혔습니다.

(영상편집 : 이홍명,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