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벚꽃 빨리 다 져버렸으면…" 현 시각 벚꽃이 제일 무섭다는 사람들

"벚꽃 빨리 다 져버렸으면…" 현 시각 벚꽃이 제일 무섭다는 사람들

하현종

작성 2020.04.03 18: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올해도 어김없이 찾아온 봄. 예년과 달리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많은 지자체가 봄꽃 축제를 취소하고, 입구를 통제하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들이 꽃놀이를 하러 나왔고, 타지역 상춘객들로 인해 지역민들의 걱정은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공중 시설을 통한 감염이 우려되는 가운데, 온라인에서는 '드라이브스루 벚꽃 구경' '새벽에 보는 달빛 벚꽃' 등 접촉을 최소화 한 벚꽃 구경 방법까지 공유되고 있습니다.

코로나19 속 벚꽃 구경, 과연 괜찮은 걸까요?

책임 프로듀서 하현종 / 프로듀서 이아리따 / 구성·편집 구민경 / 촬영 정훈/ 담당 인턴 장정민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