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전태수, 사망 2주기…누나 하지원이 남겼던 글 보니

SBS 뉴스

작성 2020.01.21 14: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배우 전태수, 사망 2주기…누나 하지원이 남겼던 글 보니
배우 전태수의 사망 2주기를 맞아 많은 이들의 애도가 이어지고 있다.

전태수는 누나 하지원에 이어 2007년 연예계 데뷔했으나 우울증을 앓았고, 이후 치료를 받고 상태가 호전돼 연기자로서의 복귀를 계획하던 중 향년 34세인 2018년 1월 22일 사망했다.

하지원은 2016년 1월 부친상을 당한 데 이어 약 2년 만에 남동생까지 잃는 슬픔을 겪었다.

당시 하지원은 고인의 발인을 마친 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아름다운 별, 그 별이 한없이 빛을 발하는 세상에 태어나기를. 사랑하는 나의 별, 그 별이 세상 누구보다 행복하기를. 세상 모든 이들에게 사랑 받는 별이 되기를. 사랑한다. 아름다운 나의 별 태수야."이라는 글을 남겨 주위를 안타깝게 했다.

하지원은 아픔을 딛고 지난 18일 종영된 JTBC 금토극 '초콜릿'에서 열연을 펼쳤다.

(SBS funE 강경윤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