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아역배우 구사랑, 방탄소년단 지민이 준 선물 소개 중 '반려묘 학대' 논란

[Pick] 아역배우 구사랑, 방탄소년단 지민이 준 선물 소개 중 '반려묘 학대' 논란

김휘란 에디터

작성 2020.01.20 16: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방탄소년단과 함께 무대 올랐던 아역배우 구사랑, 반려묘 학대 논란아역배우 구사랑이 동물 학대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지난 16일 구사랑 공식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오빠한테 선물 받고 감동하는 사랑이"라는 제목의 영상에는 구 양이 반려묘를 다소 폭력적으로 대하는 장면이 담겼습니다.

구사랑은 지난해 'SBS 가요대전' 무대에 함께 올랐던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으로부터 받은 선물을 소개하던 중 고양이가 선물 쪽으로 다가오자 얼굴을 손으로 거칠게 밀어내며 "야야 저리 가!"라고 소리쳤습니다.

이후 고양이가 상자에 들어가려 하자 고양이를 들어 올려 바닥으로 내동댕이치고, 얼굴을 찌푸리며 "건드리지 말라고!"라고 소리치며 때리는 시늉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방탄소년단과 함께 무대 올랐던 아역배우 구사랑, 반려묘 학대 논란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구사랑의 행동이 '동물 학대'라며 "반려동물을 사랑하는 멤버들이 보면 가슴 아파할 것 같다", "지민이 선물도 중요하지만, 동물을 사랑하는 모습을 보여줬더라면", "고양이가 불쌍해 보인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논란이 확산하자 구사랑의 어머니는 해당 영상을 삭제하고 사과문을 올렸습니다. 어머니는 "영상 촬영 당시 사랑이가 조금 기뻐서 기분이 업된 상태였다"는 설명과 함께 "평소와는 다르게 그런 표현과 잘못된 행동을 보인 점 너무 죄송하게 생각한다. 사랑이도 많이 울면서 반성하고 있다. 앞으로 더욱 조심하겠다"며 사과의 뜻을 전했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사진=유튜브 캡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