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세돌 '마법의 78수' 또 통했다…AI 한돌, 첫판에 항복

이세돌 '마법의 78수' 또 통했다…AI 한돌, 첫판에 항복

정다은 기자 dan@sbs.co.kr

작성 2019.12.18 20:31 수정 2019.12.18 22: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은퇴를 하기로 한 바둑기사 이세돌 9단이 현역활동 마지막으로 오늘(18일)부터 국산 인공지능 한돌과 3번에 걸친 대결을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오늘 첫판에서 또 인공지능의 실수를 끌어내면서 백수도 두지 않고 항복을 받아냈습니다. 알파고 때 78번째 수가 묘수였는데 오늘도 묘하게 또 똑같이 78번째 수가 먹혀 들었습니다.

먼저 정다은 기자입니다.

<기자>

오늘 대국은 이세돌 9단이 두 점을 깐 상태에서 시작됐습니다.

이 9단의 프로기사 생활에서 처음 있는 일로, AI의 발전 수준을 감안한 것입니다.

불리하게 시작했지만 한돌은 중반으로 접어들면서 우변 흑돌을 공격했고 이 9단을 위기로 몰아넣기도 했습니다.

[이세돌 9단의 우변 쪽 전체 돌을 잡으러 가는 것으로 승부를 보겠다…]

10%에서 시작한 한돌의 승률 예상 그래프는 30% 가까이 치솟았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승부처에서 한돌이 어이없는 실수를 저질렀습니다.

[대실수를 했어요, 대실수.]

한돌이 자신의 돌이 잡히는 수를 미처 파악하지 못하고 오히려 공격 요석 석 점을 죽인 겁니다.

결국 몇 수 뒤 한돌은 기권을 선언했습니다.

이 9단은 2016년 알파고에게 1승을 거둔데 이어 3년 만에 다시 AI를 꺾으며 공식 경기에서 AI를 두 번이나 이긴 유일한 인간이 됐습니다.

[이세돌 9단 : 근래 한 십일 정도는 바둑만 생각하고 하루에 잠자고 먹는 시간 외에는 연습했습니다. 준비를 많이 했는데 개인적으로 허무하거든요.]

첫판에서 승리한 이 9단은 내일 2국에서는 한돌과 맞바둑인 호선으로 대결합니다.

(영상취재 : 신동환, 영상편집 : 이승희)

▶ 마법의 78수 받자 '아차차!'…AI 한돌 패인, 분석해봤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