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신환 "여야 대화 분위기, 패스트트랙 협상으로 이어지길"

남정민 기자 jmnam@sbs.co.kr

작성 2019.12.10 11: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오신환 "여야 대화 분위기, 패스트트랙 협상으로 이어지길"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여야가 예산안과 민생법안을 본회의에서 처리하기로 합의한 것과 관련해, "이런 대화 분위기가 막바지에 이른 패스트트랙 협상에도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오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선거법 등 패스트트랙 문제로 정국이 소란스러운 상황에서 여야 3당이 다시 얼굴을 마주 보고 앉게 돼 천만다행"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오 원내대표는 또 "'4+1 협의체'라는 사설기구에서 불법으로 심사한 예산안이 본회의에 상정되는 나쁜 선례를 막아낸 것도 다행"이라고 했습니다.

오 원내대표는 "여야 합의 처리를 전제로 민주당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의 기소권을 제한하고, 한국당은 준연동형 비례대표제를 수용하는 대타협을 다시 한번 제안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오 원내대표는 "패스트트랙 법안을 여야 합의로 처리하게 되면 국회법을 개정해서 다시는 검찰의 판단에 맡기는 일이 없도록 고쳐나가야 할 것"이라며 "20대 국회 파국을 막기 위한 민주당과 한국당의 전향적 태도 변화를 당부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