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아파트 방화살인범 안인득 사형 선고…배심원 다수 사형 의견

아파트 방화살인범 안인득 사형 선고…배심원 다수 사형 의견

홍순준 기자 kohsj@sbs.co.kr

작성 2019.11.27 18:05 수정 2019.11.28 11:2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아파트 방화살인범 안인득 사형 선고…배심원 다수 사형 의견
법원이 자신이 살던 아파트에 불을 지르고 흉기를 휘둘러 5명을 숨지게 하고 17명을 다치게 한 진주 아파트 방화살인범 42살 안인득에게 법정 최고형인 사형을 선고했습니다.

창원지법 형사4부는 살인·현주건조물방화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안인득에 대한 국민참여재판에서 사형을 선고했습니다.

3일간 진행한 국민참여재판 전 과정을 지켜본 시민 배심원 9명은 2시간에 걸친 평의 끝에 안인득이 유죄라는데 전원 동의했습니다.

배심원 8명이 사형, 1명은 무기징역 의견을 냈습니다.

재판부는 배심원 다수 의견을 반영해 사형을 선고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