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SR, 오늘부터 철도 파업 대비 비상수송대책본부 운영

SR, 오늘부터 철도 파업 대비 비상수송대책본부 운영

홍순준 기자 kohsj@sbs.co.kr

작성 2019.11.19 15:58 수정 2019.11.19 16: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SR, 오늘부터 철도 파업 대비 비상수송대책본부 운영
수서고속철 SRT 운영사 SR은 철도노조의 무기한 파업이 하루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SR 비상수송대책본부'를 운영한다고 밝혔습니다.

SR 측은 "최대한 평상시와 동일하게 SRT를 정상 운행할 방침"이라며 "이를 위해 내부 가용인력을 총동원해 국민 불편을 최소화하고, 안전하고 원활한 운송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설명했습니다.

SR 비상수송대책본부는 철도파업으로 코레일에 위탁한 SRT 차량 정비가 지연되는 것을 최소화하기 위해 본사와 제작사 인력으로 구성된 24시간 정비지원단을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코레일관광개발 소속 객실 서비스 승무원의 파업 참여로 SRT 객실장의 업무 부담이 가중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본사 인력과 철도 관련 전공 학생들을 투입해 파업 기간 객실장 업무를 보조하도록 할 예정입니다.

이를 위해 SR은 본사 인력과 철도 관련 전공 학생들에 대상으로 안전과 서비스 교육을 사전에 마치고 지역별로 인력을 배치했습니다.

특히 철도노조 파업에 따른 고속열차 KTX 운행 축소로 이용객의 불편이 가중될 것에 대비해 내일부터 파업 종료 다음 날까지 입석 승차권을 판매하기로 했습니다.

입석 승차권은 당일 열차에 한해 역 창구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홈페이지와 앱으로는 구매할 수 없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