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수신료 분리징수" 청와대 국민청원 20만 돌파

권태훈 기자 rhorse@sbs.co.kr

작성 2019.11.07 15:17 수정 2019.11.07 16: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KBS 수신료 분리징수" 청와대 국민청원 20만 돌파
KBS 수신료를 전기요금과 분리해 징수해달라는 내용의 청와대 국민청원이 7일 정부 답변 기준인 추천 수 20만 명을 넘겼습니다.

이 청원은 지난달 10일 게시됐으며 이달 들어 추천 수가 급증했습니다.

이는 최근 불거진 독도 인근 해상에서 추락한 소방헬기 영상 논란 때문으로 해석됩니다.

앞서 KBS는 추락 헬기의 사고 직전 모습이 담긴 영상을 보유하고도 해양경찰의 공유 요청에 제대로 응하지 않고 보도에만 활용했다는 비판을 받았습니다.

KBS는 논란 후 관련 영상 일체를 해경에 제출했으며, 양승동 사장이 사과하기 위해 실종자 가족들을 찾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가족들의 거센 항의로 만남은 불발됐습니다.

이와 더불어 최근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알릴레오'에서 제기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부인 자산관리사 인터뷰 검찰 유출 의혹 등의 사건도, 그 진위 여부와는 상관없이 국민청원 추천수 증가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입니다.

그동안 KBS 수신료 분리징수에 대한 요구는 꾸준히 있었습니다.

현재 KBS 수신료는 월 2천500원으로 전기요금 등에 합쳐져 강제로 징수하고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