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 대통령 모친 강한옥 여사 장례미사 엄수…1천5백여 명 참석

문 대통령 모친 강한옥 여사 장례미사 엄수…1천5백여 명 참석

정유미 기자 yum4u@sbs.co.kr

작성 2019.10.31 11: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문 대통령 모친 강한옥 여사 장례미사 엄수…1천5백여 명 참석
문재인 대통령의 모친 고 강한옥 여사의 장례 미사가 오늘(31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서 열렸습니다.

미사 역시 다른 장례 절차와 마찬가지로 비공개로 진행 될 예정이었지만, 천주교 신자에 한해 시민들의 참석이 허용되면서 고인을 추모하는 많은 시민들이 성당을 찾았습니다.
문 대통령 모친 장례미사 참석하는 신자들 (사진=연합뉴스)성당 측은 1천5백여 명이 미사에 참석한 걸로 추산된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미사엔 문희상 국회의장을 비롯한 전현직 국회의장들과 이해찬 대표, 이인영 원내대표 등 민주당 지도부, 노영민 비서실장과 정의용 안보실장 등 청와대 참모들이 참석했습니다.

어제 조문을 하지 못하고 발길을 돌렸던 양정철 민주연구원장과 오거돈 부산시장 등도 참석했습니다.

문 대통령 등 유족들은 문 대통령의 부친이 안장된 경남 양산 하늘 공원에 고인을 안장할 예정입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