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서울지하철노조 11~15일 준법투쟁…서울시 "정시운행 독려"

서울지하철노조 11~15일 준법투쟁…서울시 "정시운행 독려"

홍순준 기자 kohsj@sbs.co.kr

작성 2019.10.10 18: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서울 지하철 노동조합이 오는 11∼15일 준법투쟁을 예고했습니다.

서울교통공사는 노조의 준법투쟁 방침에 따라 환승역이나 혼잡한 역에 지하철 보안관 등 안전요원을 배치해 질서 유지와 안내에 지장이 없도록 할 방침입니다.

또 정시 운행을 최대한 독려하고 근무지 무단 이탈 등의 행위에는 엄정히 대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서울교통공사노조는 임금피크제 지침 폐기, 인력 확충 등이 받아들여지지 않으면 11∼15일 안전운행 확보 투쟁, 즉 준법투쟁을 하고, 16∼18일 1차 총파업, 11월 중순 전면 총파업에 들어가겠다고 예고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