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주요뉴스

SBS 뉴스

작성 2019.09.16 20:06 수정 2019.09.16 21: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1. 조국 법무부 장관 가족이 투자한 '사모펀드' 의혹의 핵심 인물인 조 장관의 5촌 조카 조 모 씨의 구속 여부가 이르면 오늘(16일) 밤 결정됩니다. 이번 수사의 분수령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조 장관의 부인 정경심 교수도 조만간 소환될 전망입니다.
▶ [단독] "조국 조카, 사채로 회사 인수 뒤 주가조작 혐의"
▶ 조국 조카 구속 여부, 이르면 오늘 밤 결정…수사 분수령

2. 조 장관은 자신의 가족을 수사 중인 검찰에 대해 "헌법 정신과 법령을 어기지 않으면 인사 불이익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도 검찰 수사가 헌법 정신에 따라 이뤄지는지 감독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 '형사사건 공개 금지' 추진 논란…법무부 "초안에 불과"

3.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청와대 앞에서 삭발식을 하고 조국 장관의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강기정 정무수석을 보내 삭발을 재고해달라고 요청했지만, 황 대표는 거부했습니다.
▶ 황교안의 '삭발 투쟁'…정기국회 시작부터 '올스톱'

4. 변동 금리로 주택 자금을 대출받은 서민들 부담을 줄여주기 위한 안심전환대출 신청이 오늘 시작됐습니다. 대출 허용 자격을 놓고 일부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 "서민형 맞습니까?"…안심전환대출 조건에 '시끌'

5. 한국철도공사, 코레일에서는 직원의 가족들에게도 열차 이용요금을 절반까지 깎아주고 있습니다. 그런데 감사원 조사 결과 남는 할인권을 동료 직원 가족에게 넘기고 심지어 숨진 사람 이름으로 할인을 받은 경우까지 적발됐습니다.
▶ 코레일 직계 가족은 '반값'…규정 위반하며 혜택 누렸다

6. 사우디 석유 시설이 드론 공격을 받으면서 국제유가가 19% 이상 폭등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배후 세력에 대한 군사 공격 가능성까지 시사했습니다.
▶ 트럼프 "범인 누군지 안다, 장전 완료"…군사 대응 시사
▶ 국제유가 폭등…사우디 원유 의존 높은 한국 영향은?

7. SBS를 비롯한 지상파 3사와 SK텔레콤이 손을 잡고 토종 인터넷 동영상 서비스 '웨이브'를 선보였습니다. 국내 드라마와 예능 프로 동영상을 서비스하는 것은 물론이고 웨이브에서만 볼 수 있는 드라마 제작도 준비하고 있습니다.   
▶ 요동치는 OTT 시장…'콘텐츠 경쟁력'이 관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