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클로징] "누군가에겐 정거장? 학생들 꿈까지 꺾이지 않기를"

[클로징] "누군가에겐 정거장? 학생들 꿈까지 꺾이지 않기를"

SBS 뉴스

작성 2019.08.23 21:39 수정 2019.08.23 22:3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조국 후보자 딸이 다녔던 서울대 환경대학원 교수가 쓴 글 앞서 리포트에서도 잠시 전해드렸는데 다른 부분도 끝으로 좀 더 전해드리겠습니다.

"어떤 학생에게는 인생의 전부인 환경대학원이 누군가에게는 다른 목표를 위해 쉬어가는 곳이었다. 이것은 법을 떠나서 윤리나 책임 같은 더 큰 가치의 문제다. 혹시나 박탈감을 느낄 제자들에게 미안하다." 이런 내용입니다.

이 말처럼 성실하게 공부해서 더 나은 세상을 만들고 싶다는 평범한 학생들의 꿈까지 꺾이는 일은 없기를 바라겠습니다.

오늘(23일) 8시 뉴스, 여기서 마칩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