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국회 운영위, 청와대 현안 질의…일본 대응 및 북한 발사체 공방 예고

국회 운영위, 청와대 현안 질의…일본 대응 및 북한 발사체 공방 예고

권란 기자 jiin@sbs.co.kr

작성 2019.08.06 05: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국회 운영위, 청와대 현안 질의…일본 대응 및 북한 발사체 공방 예고
국회는 오늘(6일) 운영위원회 전체회의를 열어 청와대로부터 현안 보고를 받습니다.

오늘 오전 10시에 열리는 운영위 회의에는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김상조 정책실장 등 '청와대 3 실장'이 모두 출석합니다.

오늘 회의에서는 일본의 경제보복과 북한의 잇따른 발사체 발사 등 외교·안보 현안을 놓고 여야 의원들의 질의가 집중될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자유한국당을 중심으로 한 야당은 문재인 정부의 외교·안보 정책을 강하게 비판하며 외교·안보 라인 교체를 요구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운영위는 애초 지난달 31일 열릴 예정이었지만, 당일 새벽 북한이 발사체를 추가 발사해 청와대의 긴박한 대응이 필요해지면서 회의를 연기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