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66세 바흐 위원장의 '찌르기'…나이 무색한 펜싱 실력

66세 바흐 위원장의 '찌르기'…나이 무색한 펜싱 실력

SBS 뉴스

작성 2019.07.24 21:22 수정 2019.07.24 21: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펜싱 선수 출신인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이 올림픽을 1년 앞두고 열린 행사에서 오랜만에 펜싱 실력을 뽐냈습니다.

올해 66살인데 스피드가 여전합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