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남쪽부터 빗줄기 굵어져요"…수도권·강원은 폭염

SBS 뉴스

작성 2019.07.18 21:23 수정 2019.07.18 21: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내일(19일) 충청 이남 지방은 비가 내립니다. 남쪽부터 빗줄기가 굵어지겠습니다.

반면 비 예보가 없는 수도권과 강원 지역은 폭염이 이어지겠는데 서울의 한낮 기온 34도, 홍천 35도 선까지 오르겠습니다.

태풍 다나스는 점차 우리나라를 향합니다.

태풍은 토요일 새벽 제주 서쪽 해상을 지나서 낮 12시경에는 전남 해남 부근에 상륙하겠고 이후 남해안을 관통해 일요일이 되면 동해상으로 진출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에 따라 내일 오후 제주도부터 그리고 모레가 되면 내륙 지역도 태풍의 영향권에 들겠습니다.

모레 밤까지 제주 산간 지역은 최고 700㎜, 남해안 많은 곳도 500㎜ 이상의 큰비가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내일 수도권과 강원도는 무더운 날씨가 이어집니다.

충청 이남 지방으로는 비가 내리고 남쪽부터는 점차 점차 바람도 강해지겠습니다.

토요일에는 태풍의 영향으로 전국에 비바람이 몰아치겠습니다.

(이여진 기상캐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