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인영 "일부 야당서 日 잘못된 발언에 동조하는 모습 유감"

이인영 "일부 야당서 日 잘못된 발언에 동조하는 모습 유감"

권란 기자 jiin@sbs.co.kr

작성 2019.07.18 10: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인영 "일부 야당서 日 잘못된 발언에 동조하는 모습 유감"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일본의 반도체 소재 수출규제 조치와 관련해 "일본 정부의 잘못된 발언에 일부 야당이 마치 동조하는 듯한 모습을 보인다"며 유감을 내비쳤습니다.

이 원내대표는 오늘(1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자유한국당 일부 의원들이 정부의 WTO 제소를 비판하는 것을 거론하며 "매우 부적절하다"고 비판했습니다.

이 원내대표는 "정부는 WTO 제소로 국제사회에서 일본 조치의 부당성을 공론화할 것"이라며 "일본은 경제보복의 명분이 사라지자 말 바꾸기에 생트집을 부리고 있는데, 이런 아베 정부의 발뺌 외교에 일본 언론에서마저 비판이 나오는 상황"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야당에서 검토를 요청한 '제3국 중재위'는 일본의 국면 전환용 카드로 문제 해결의 답이 될 수 없다"며 "정부는 일본 조치에 신중하게 접근하고 있으니, 정치권은 모두 차분하고 치밀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야 하고 정부도 야권 의견을 경청하는 열린 자세를 보이라"고 주문했습니다.

이 원내대표는 또 오늘 열리는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 회동에 대해 "거세지는 일본의 압박에 맞서기 위해 힘을 모아야 한다는 것에 전 국민이 공감하고 있다"며 "국민을 최우선으로 해서 5당 대표가 정치권의 뜻을 하나로 모아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그러면서 "대승적 차원에서 국론을 하나로 모으는 초당적 논의의 장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