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청이다 넘어진 마지막 볼링 핀…짜릿한 스트라이크!

SBS뉴스

작성 2018.07.06 21: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SBS 프로볼링 대회에서 윤희여 선수가 여자부 우승을 차지했는데요, 이런 스트라이크가 나오면 기분은 더 짜릿하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