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폭염에 도로 부풀어 올라…차량 수십 대 타이어 '펑크'

폭염에 도로 부풀어 올라…차량 수십 대 타이어 '펑크'

강청완 기자 blue@sbs.co.kr

작성 2018.06.24 17:0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무더위에 고속도로 콘크리트가 부풀어 올라 지나던 차량 수십대의 타이어가 터지는 사고가 일어났습니다.

오늘(24일) 오후 2시 반쯤 부산-울산 고속도로 기장 2터널 근처를 지나던 차량 수십 대의 타이어가 갑자기 터졌습니다.

경찰은 도로 이음새 콘크리트가 더운 날씨에 부풀어 오르면서 타이어에 충격을 준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사고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경찰과 한국도로공사는 사고 현장 일부 차선을 통제하는 한편 도로 복구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