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박정희 고향' 경북 구미가 민주당을 찍었다고?

'박정희 고향' 경북 구미가 민주당을 찍었다고?

하현종

작성 2018.06.15 20:04 수정 2018.06.15 20: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2018 국민의 선택]

1995년 지방자치제가 시행된 이후 경북 구미에서 처음으로 민주당 소속 시장이 탄생했습니다. 장세용 당선인이 그 주인공입니다. 하지만 장세용 당선인보다 남유진 전 구미시장이 더욱 주목받고 있습니다.

남 전 시장은 고 박정희 전 대통령을 두고 '반신반인'이라 일컬어 논란이 된 인물입니다. 실제로 남 전 시장은 박정희 역사박물관 설립, 생가 주변 공원화 사업, 새마을운동테마공원 조성 등을 추진했습니다. 또한, 박정희 탄생 100주년 기념우표를 제작하려다 가로막히자 1인 시위를 하기도 했습니다.

시민사회는 남 전 시장이 임기 내내 박정희 우상화 작업에만 몰두한 나머지 민심을 잃었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경북 구미 시장 선거 결과가 단지 구미만의 이야기는 아니지 않을까요?

프로듀서 하현종, 채희선 / 구성 박수정 / 편집 박수정, 이다인 인턴

(SBS 스브스뉴스)